• 최종업데이트시간 : 2020.07.11 PM7:12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실시간 뉴스
    홈 > 뉴스 > 실시간 뉴스
    편집국 l 제333호 l 2016년 01월 14일 l 조회수:514
    천안시 서북구, 2015년 옥외광고업무 평가 ‘대통령賞’ 영예

    충남 천안시 서북구청(구청장 이상오) 도시건축과는 행정자치부가 주관하는 ‘2015년 옥외광고업무 추진 평가’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2015년 국무조정실 비정상의 정상화 과제’로 선정된 ‘도시미관 및 교통안전 저해 불법광고물 정비’ 분야에서 불법광고물 정비와 지자체별 특성에 맞는 옥외광고업무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도시미관 향상과 생활환경을 개선해 국가 이미지를 높이기 위한 것으로 총 3개 분야 11개 항목에 걸쳐 진행됐다.

    천안 서북구 도시건축과는 지난해 4월부터 서북구 전 직원을 공무원 모니터단원으로 활용해 주말 등 월요일 아침까지 8개과 직원에게 책임 할당량을 부여해 8개 구간에서 불법광고물 정비 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천안시 서북구 자율방범연합회와 천안시 옥외광고물협회 등 7개 민간단체와 MOU를 체결, 서북구 관내 7개소를 자율정비구역으로 지정하고 내실있게 운영하는 등 불법광고물을 정비해 왔다.

    이와 함께 상습적으로 내거는 불법현수막 업체에 507건 22억49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신호등 주변과 중앙분리대 등 보행자와 운전자의 시야를 위협하는 불법현수막 설치 25개 업체를 고발조치해 도시미관에 효과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김승환 서북구 도시건축과장은 “지난해 민간단체를 중심으로 서북구 전직원이 협심하여 노력한 결과 대통령상을 받게 되어 기쁘다”며 “올해도 불법광고물 정비사업을 주민들이 체감하고 함께 참여하는 쾌적한 도시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2016.1.14>

     
     
     
     
     
     
  • 옥외광고 업계의 대대행 관…
  • 옥외광고 산업 전시회도 행…
  • 공공기관 발주 옥외광고 매…
  • 미판매 기금조성용 야립광…
  • 옥외광고 사업자의 광고물 …
  • 코로나19에 수도권 공항버…
  • 행안부, 올해 옥외광고물법…
  • 코로나로 인한 옥외광고 대…
  • <기고>옥외광고사업 …
  • 옥외광고협회, 5㎡ 미만 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