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업데이트시간 : 2017.11.16 PM10:33
    구독 신청
    광고 안내
    공지 사항
    행사 일정
    사이트맵
     
      광고 안내
    홈 > 고객센터 > 광고 안내
     
    SP투데이의 매체경쟁력
    옥외광고 업계에 디지털이 대세로 자리잡으면서 신기술 개발, 신매체 등장, 신소재·신제품
    생산 등의 주기가 짧아지는 등 시장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발빠른 변화와 호흡을 함께 하는 SP투데이의 지면광고는 귀하의 사업을 성공으로 이끌어 주는 가장 효과적인 수단이 될 것입니다.
    SP투데이는 특히 뉴스 중심, 정보 중심으로 제작되는 만큼 광고의 노출빈도와 주목률이 탁월하고 업계에 미치는 파급효과도 커 곧바로 광고주의 영업 활성화와 매출 증대로 이어질 것입니다.
    SP투데이의 주 독자층은 옥외광고 관련산업 전체에 고루 분포되어 있고, 발행부수가 매월 15,000부로 어느 경쟁매체와도 비교될 수 없습니다. 가장 많이, 그리고 가장 골고루 배포되는 매체는 SP투데이 단 하나뿐입니다.
     
    SP투데이가 최고의 광고매체인 10가지 이유
    일반적으로 신문은 TV, 라디오, 잡지, 인터넷 등 타 매체에 비해 가장 신뢰할 수 있는 매체, 가장 유익한 매체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개빈 오렐리(Gavin O’Reilly) 세계신문협회 수석부회장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제39회 국제광고협회 총회에서 실제 드러난 광고효과를 근거로 “신문은 여전히 최고의 광고매체”라고 강조하면서 신문이 최고의 광고매체인 10가지 이유를 제시했습니다. 그의 10가지 이유에는 확인된 광고효과 외에도 신문의 정확성, 신뢰성, 컨텐츠 정보의 유익성, 주목도 등 여러 가지가 포함돼 있습니다.
    오렐리 수석부회장의 이러한 분석은 전문 업종 분야의 경우에 더욱 적합한 설명이 아닐 수 없습니다. 옥외광고 대표언론 SP투데이, 최고의 광고매체인 10가지 이유를 갖고 있습니다.
     
    SP투데이 발행부수 및 배포 현황(2011년 1월 1일 현재, ±10% 범위에서 증감될 수 있음)
     
    매월 배포 현황
    구분 부수
    DM 우편 발송 13,000
    퀵/택배/개별우편 발송 800
    광고주 제공 400
    영업/취재현장 직접 배포 800

    15,000
    광고게재 안내
    광고는 단가가 정액으로 정해져 있으나 게재되는 지면의 위치나 형태, 크기, 게재 횟수, 결제 조건 등 광고주의 요구사항에 따라 단가의 증감이 가능하며 가장 적합한 광고 집행시 최고의 광고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게재를 결정하기 전 본사 광고국에 문의하시면 자세한 안내를 받아 최적의 광고를 집행할 수 있습니다.
     
    SP투데이 광고료
    (2011년 1월 1일 현재) 단위: 만원
    종별
    면별
    규격
    단가
    기타
    전면광고
    끝면(Back) 243×347㎜    
    내지 243×347㎜  
    양면 스프레드 511×347mm  
         
    하단광고 1/2 243×161㎜  
    1/3 243×111㎜  
    1/4 243×89mm  
    세로형 100×335mm  
    돌출광고 1면 제호옆 58×42㎜    
    1면 하단 79×59㎜    
    내지 본문 94×46㎜   ※규격 조정 가능
    박스,안내광고 가로형 ※별도문의   ※규격 조정 가능
    세로형 79×130mm    

    광고비는 지면, 기간, 결재조건에 따라 조정여지가 있으니 별도 문의 바람.
    부가세 10% 별도
    면 지정시 10% 추가
    제작(디자인) 의뢰시 제작비 추가

     

    광고 형태
    스프레드 광고 ㅣ 전면 광고 ㅣ 1/2P 광고 ㅣ 1/3P 광고 ㅣ 1면 제호 돌출광고
    1면 하단 박스광고 ㅣ 세로형광고 ㅣ 박스광고 ㅣ 안내 줄광고
    이 외에 광고주가 원하시는 변형된 형태의 다양한 광고를 게재할 수 있습니다.
     
    배너 광고 단가표

    광고비는 지면, 기간, 결재조건에 따라 조정여지가 있으니 별도 문의 바람.

    SP투데이 광고담당 부서 안내
    광고국(전화 02-336-9940~2, 팩스 02-336-2003)
     
     
  • 실사출력 업종 ‘시장 붕괴…
  • 서울시내버스 외부광고 등 …
  • 한심하고 수상쩍은 ‘옥외…
  • 지하철 손잡이에 치킨이?
  • 광고자유구역 1호 광고매체…
  • 대기업 계열 광고대행사 내…
  • 불법 옥외광고물 홍보하고 …
  • 변화하는 옥외광고 사업 환…
  • 버스쉘터 인터랙티브 디지…
  • 행안부↔업계, 옥외광고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