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업데이트시간 : 2018.11.17 PM8:51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전체기사
    홈 > 뉴스 > 전체기사
    편집국 l 제392호 l 2018년 07월 09일 l 조회수:174
    UV프린터에 대한 이해를 돕는 길라잡이 ⑥

    < ‘UV프린터 황변 현상’의 진실>

    ▒UV경화 개념의 잘못된 이해
    우리가 흔히 잘못 알고 있는 것 중 대표적인 하나가 바로 ‘UV경화’인데 UV경화는 건조가 아니라 물리화학적 반응을 일으켜 손실없이 잉크를 굳히는 것을 말합니다. 이론적으로 풀이하면 UV잉크를 제조할 때 안료, 접착제 등에 자외선에 반응하는 광개시제를 혼합하여 UV(빛)에 노출시키게 되면 화학반응이 생겨 혼합제 속에 포함돼 있는 모노머(단량체)와 올리고머(중량체), 필러 등을 순식간에 굳혀서 폴리머(중합체)의 형태로 만드는 것을 말합니다.

    ▒UV라고 해서 다 같은 UV가 아닌 이유
    UV는 자외선의 파장에 따라 UV-A, UV-B, UV-C, 진공관UV 등 대략 4가지로 분류합니다. UV-A는 320~400nm 파장으로 UV경화하여 주로 위폐 감별, 광화학반응 처리 등에 사용되며, UV-B는 미용 및 의료장비에서 많이 사용되고, UV-C는 칫솔살균 등 실생활에서 사용되고 있습니다. UV램프는 UV-A와 UV-B 영역의 빛을 사용하여 UV인쇄 경화에 사용됩니다. 자외선의 파장에 따라 그 용도가 달라진다는 사실과 UV경화에 있어서 적합한 파장 사용의 중요성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UV LED 광원은 친환경 방식
    UV램프는 수은 등 유해가스에 노출될 위험이 있는 반면에, UV LED 광원은 발광다이오드 소자로서 일체의 유독성이 없는 100% 친환경 방식이며 UV램프의 평균수명은 3,000~4,000 시간, UV LED램프의 평균수명은 3만~4만 시간으로 대략 10배의 수명으로 적은 소비전력으로도 구동 가능합니다.

    ▒UV 프린터는 황변이 생긴다는 의견에 대해
    최근 라텍스프린터 브랜드가 2레이어가 가능한 화이트잉크 인쇄용 프린터를 출시하면서 언론에 발표한 내용 중에는 “UV프린터는 화이트 인쇄 후 황변현상이 생긴다”라고 했는데 이는 사실이 아닙니다. 아마도 오래 전에 판매되던 구형 UV 램프프린터를 기술한 내용을 참고하여 요즘 나오는UV LED프린터들도 그런 줄 알고 발표를 한 듯합니다만 황변이 어떤 때, 왜 일어나는지 잘 이해하지 못하고 발표한 듯합니다. UV램프 방식은 경화시 램프에서 높은 열이 발생되고 램프경화기가 파장대역이 넓은 혼합파장을 사용하는 방사형 광원을 사용하기 때문에 이로 인해 발생된 결과로서, 인쇄후 장기간 UV가 조사되면 이 경우에는 황변현상이 일어나는 사례가 있습니다만, 현재 대부분의 UV프린터에 사용되고 있는’UV LED경화 방식’은 국부적, 지향적 광원을 사용하고 UV대역 중 A대역(주로 365nm)의 단파장만 사용하기 때문에 경화시에 발열이 없고 황변이 발생되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아야 합니다. 과거에 주로 사용되던 램프 방식의 UV기술을 언급하며 UV프린터는 황변을 일으킨다는 왜곡된 발표와 호도를 하는 것은, UV프린터와 관련된 수많은 분들의 이익에 침해되는 바가 있으므로 자제되어야 합니다.

    ▒UV LED 방식의 대표적인 특징
    UV LED 방식은 아크램프방전 방식의 인입전력에 비해 약 10~1,000배 이상의 UV 에너지가 방출되고, UV경화에 필요한 단일파형만 강력하게 국소적으로 조사하는 방식입니다. 또한 UV램프경화 대비 작동준비(약 5분 소요) 및 경화시간이 줄어 생산시간을 줄일 수 있으며, UV램프가 고열을 동반하기 때문에 황변 및 열변형 등의 불량을 해소하기 위한 대안으로서 UV LED경화 방식으로 최근 UV프린터가 발전하게 된 것입니다.

    <Tip!>  UV 경화가 잘 안되는 경우
    UV수지 혼합물이 경화되기까지의 시간(소성타임)이 긴 경우 경화가 잘 안되게 되는데 모든 수지는 제작기 자체 소성시간을 가지고 있어서 UV수지(잉크의 구성성분을 포함한) 도막두께, UV파장, 경화시간 등이 맞지 않으면 경화에 문제가 발생되며 열에 의한 건조반응이 진행되는 저급한 UV수지를 사용하거나 복합파장을 요구하는 광개시제를 사용한 경우에도 UV경화에 장애를 줄 수 있습니다. UV에너지가 미약한 경우나 경화의 파장대역이 맞지 않는 경우에도 경화가 잘 안될 수 있고, 최적의 UV잉크를 사용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입니다.

    [ⓒ SP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광고 매체의 비중이 옥외광…
  • 애매모호한 기금조성용 야…
  • 전홍, 서울 1~4호선 공간 …
  • “광고도 문화예술… 스트…
  • 이노션, 메가박스 코엑스점…
  • 産·學·官, “불법 디지털…
  • 케이아이엠지, 서울 전자게…
  • OOH광고학회와 옥외광고센…
  • 비츠로그룹, 옥외광고 블랙…
  • 광고자유구역 3번째 광고매…
  •